Doro-Chiba Quake Report No14 (2011.4.20)


Korean index page
Japanes home page
Japanes Home page

 

Doro-Chiba Quake Report No.16

この國家と資本による犯罪を、絶體に許すな!
이땅 국가와 자본에 의한 범죄를 절대로 허용하지 말자!

지금 일본정부, 원자력안전보안원,원자력안전위원회, TECQ, 언론, 어용학자들 그리고 무엇보다도 거대한 Company Unions(회사조합)과 그 내셔널센터의 두목들이 하나가되고 누구 다 허용할 수 없는 범죄을 자행하고 있다.

첫째는 행방불명자의 수색, 피난소 주민들의 의, 식, 주, 의료 등의 삶에 필수적인 조건 정비을 날림으로 하면서 스스로가 일으킨 대형 재해를 기화로 삼아 ‘부흥세’나 ‘재해 대책세’를 도입하며 ‘부흥’에 떼 지어 모이는 자본과 국가의 모습이다.

둘째는 대량해고 공격의 시작이다. 쓰나미, 원전사고에 휩싸인 지역 산업들은 공장과 함께 일소되었다. 저 도요타도 3월에는 전년 동월 대비 생산 차량 수는 37%로 과거 최대 하락 폭이다. 자본은 이를 노동자들에게 전가하고 살아남고자 하고 있다. 정규직은 휴업수당이 지급되지 않은 채 자택대기, 비정규직은 묻지마 식으로 직장에서 쫓겨나는 상상을 초월한 대량해고 공격이다.

세째는 후쿠시마 제1원전의 악의 무한적인 사태의 계속이고 이에 대응할 듯한 피폭 ‘허용’치의 완화가 강행되어 있는 것이다. 본래 인간이 뒤집어쓰는 방사선에 안전하다고 할 수 있는 ‘한계치’란 것은 없다. ‘원자력의 평화 이용’ 명목 하에 ‘허용치’가 국가, 자본에 의해 성정되 왔다. 이를 사고가 났다고 해서 대폭 완화한 것이다!
원전 종사 노동자의 긴급작업시의 한도가 100mSv/회 부터 250mSv/회 로 인상되었다. 일반인들이 노출되도 괜찮다는 한도 1mSv/년이 돌연 20mSv/년으로 인상되었다. 더군다나 유아,아이들에 대해서도 같은 한도로 해서도 관찮다고 문부과학성이 강변하면서 이것을 바로 지금 강행하려고 하는 중이다. 후쿠시마의 엄마들의 분노의 궐기가 시작됬다.

그리고 넷째로 Company Unions의 내셔널센터인 렌고의 고가 회장은 구가, 자본과 하나가되고 “건강에 직접 영향을 미치는 강도의 반사선은 발전소 근접지역을 제외하고는 아예 검출되지 않았다”며 “오히려 내외의 소문에 의해 이르킨 손해가 삶과 산업을 저해하고 있다”고 단언했다. 절대로 허용할 수 없다!
우리는 자본과 국가에 의한 절망적인 공격에 맞서 전국 모든 직장에서 노동조합을 만들고 또는 다시만들고 계급적노동운동의 불기둥를 세워가야 합니다.

민영하, 비정규직화, 외주화의 공격의 실마리를 연 국철분할민영화(1987년)을 절대로 허용하지 않겠다는 투쟁을 기축으로 두고 팽배하게 끓어 오르는 분노의 목소리를 결집시키면서 큰 정치세력으로 등장해나가는 결의입니다.

5원1일(일)와 5월7일(토)에 아래 투쟁에 연 이어 일어서겠습니다.
전세계 노동자 여러분! 손잡고 함께 일어섭시다.

(1)’반원전, 반실업메이데이’
●5월1일(일) 1:00pm 개회, 도쿄전력 본사 항의 데모
도쿄 시바공원
주최: 집외실행위원회
모든 원전 즉시 정지, 폐지하라!
진재해고를 허용하지마라!모든노동자 일자리와 생활을 보장하라!
노동자의 단결로 피재지 구원대운동을!
국철1047 명 해고철회!국철투쟁전국운동을 모든 직장, 지역에 확산하자!
노동자의 단결로 간 정권을 타도하자! 노동자가 주인공의 새로운 사회를 만들자!
전세계 노동자여 단결하자!

(2) ‘원전 없애자! 5.7액션’
●5월7일(토)1:00pm 개회, 도쿄전력 치바지사 항의 데모
치바시 중앙공원
주최: 막아자 전쟁의 길! 백만명서명운동 치바현연락회

이제야 가만히 있을 수 없다!

2011년 4월 28일
도로치바 국제연대위원회

국철지바동력차노동조합(DORO-CHIBA)
Chiba-shi Chuo-ku Kaname-cho 2-8, 260-0017 JAPAN
TEL +81-43(222)7207 FAX +81-43(224)7197
홈페이지 http://www.doro-chiba.org/korean/korean.htm
e-mail doro-chiba@doro-chiba.org

mailMAIL
DORO-CHIBA